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동주민센터 > 지동 > 우리동자랑거리 > 우리동네인물

  • 페이스북
  • 트위터

우리동네 인물

윤수천(아동문학가) 사진

윤수천(아동문학가)
1942년9월 충북 영동에서 태어나 1974년 소년중앙 동화 “산마을 아이”로 등단 후, 1975년 수원 지동에 자리잡고 40년 세월동안 활발한 작품활동을 하시며, 한국아동문학상, 방정환 문학상, 한국동화문학상을 받았습니다. 「꺼벙이 억수」,「행복의 지게」,「별에서 온 은실이」,「쫑쫑이와 넓죽이」, 동시「연을 올리며」, 시「바람 부는 날의 풀」이 초, 중학교 교과서에 실렸고, 지금은 동화 「인사 잘하고 웃기 잘하는 집」이 초등학교 2학년 국어 읽기 교과서에 실려있습니다.
페이지정보
담당 : 지동   Tel : 031-228-7882
최종업데이트 : 2017-10-26